본문 바로가기

공황장애 극복법 테스트

공황장애 극복법 테스트

 

공황장애 극복법과 테스트 방법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갑자기 극심한 불안이 반복 발생하는 공황장애로 인해 치료 받는 사람이 늘고 있다고 합니다. 공황장애 극복법으로는 약물치료, 인지행동치료가 있으며 약물치료만 꾸준히 받아도 공황장애 극복에 많은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임의로 중단할 경우 재발을 수 있어서 주의해야 하며 극복법인 약물치료 외에 인지행동치료를 병행하는 것이 극복법으로 더욱 효과적입니다.

 

 

누구나 극심한 공포감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예기치 않는 공포스러운 상황에 처하면 몸이 떨리고 땀이 납니다. 하지만 특별한 이유없이 심한 공포감이 느껴지고 심장이 두근거리며 숨이 가쁘고 죽을 것 같은 신체적인 증상이 함께 나타난다면 공황장애를 의심할 수 있습니다. 설마 아니겠지.. 간단하게 공황장애 테스트를 해보고 의심될 경우 공화장애 극복법을 통해 개선할 수 있었으면 합니다.

 

 

 

갑자기 나타나는 극단적인 불안, 공포감을 공황발작이라고 하는데요. 공황발작이 나타나면 아래 13가지 증상 가운데 4개 이상이 함께 발생하게 됩니다. 아래 증상을 통해 공황장애 테스트를 해보세요.
1. 심장이 두근거리고 빠르게 뜁니다
2. 평소보다 땀이 많이 납니다
3. 손, 발, 온몸이 떨립니다 다리가 후들거립니다
4. 호흡이 빨라지고 숨이 막히는 느낌이 듭니다
5. 가슴통증과 압박감이 느껴집니다

 

 

공황발작 증상의 경우 대부분 20분 ~1시간 안에 사라지기 때문에 치료를 받지 않는 분들도 있습니다. 하지만 증상을 방치한다고 해서 저절로 나아지는 질환이 아니며 오히려 악화되어 우울증을 유발하고 사회생활에 지장을 받을 수 있습니다. 따라서 공황장애 테스트 결과 해당되는 것이 많을 경우 공황장애 극복법 첫번째 단계인 정확한 검사를 받아볼 수 있었으면 합니다.

 

 

6. 속이 메스껍고 토할 것 같습니다
7. 어지럽고 쓰러질 것 같습니다
8. 다른 세상에 온 것 같고 내가 아닌 것 같은 느낌이듭니다
9. 미쳐버리거나 자신을 통제할 수 없을 것 같아 두렵습니다
10. 몸에서 열이나거나 오한이 느껴집니다

 

 

11. 죽을 것 같은 공포감이 있습니다
12. 손발이 저리고 둔한 느낌이 듭니다
13. 질식할 것 같은 느낌이 듭니다
공황장애 테스트 항목에 해당되는 것이 많을 수록 증상이 심하다고 볼 수 있으니 서둘러 극복법을 실천할 수 있었으면 합니다.

 

 

공황장애 극복법으로 기본이 되는 것은 생활습관을 개선하는 것 입니다. 약물을 복용하는 것으로 증상을 억제할 수 있지만 약물을 일시적으로 억제할 뿐이기 때문에 근본적인 치료를 위해서는 약물요법과 함께 생활습관을 개선하고 인지행동치료를 함께 하는 것이 좋습니다. 평소 잘못된 행동이 공황장애를 악화시킬 수 있기 때문에 잘못된 생활습관이 있다면 개선할 수 있었으면 합니다.

 

 

생활습관 개선을 통한 공황장애 극복법
1. 스트레스는 쌓아두지 않고 바로 해소한다
2. 증상을 악화시키는 카페인, 알코올을 자제한다
3. 꾸준히 가벼운 운동을 한다
4. 균형잡힌 식사를 규칙적으로 한다
5. 충분한 수면을 취한다

 

 

극복법으로 복식호흡을 하는 것도 효과적이라고 알려져 있는데요. 복식호흡은 심신을 안정시켜주고 스트레스를 조절하는데 도움이 됩니다. 편안한 의자에 기대어 앉아 가슴이 아닌 복부만을 움직여서 호흡을 하는 것으로 처음에는 배에 손을 올려 복부가 움직이는 것을 의식하면서 호흡하는 것이 좋습니다.

 

 

공황장애는 뇌의 신경전달 물질인 세로토닌의 감소로 인해 발생하기 때문에 공황장애 극복법으로 세로토닌을 많이 포함한 음식을 적극 섭취하면 좋습니다. 세로토닌의 재로가 되는 트립토판이 풍부하게 들어 있는 음식으로는 우유, 바나나, 견과류, 꿀, 붉은색 고기 등이 있습니다. 반대로 증상을 악화시키는 카페인, 알코올, 탄산음료, 과자 등은 자제하는 것이 좋습니다.

 

 

꾸준한 운동 또한 공황장애 극복법으로 도움이 됩니다. 조깅이나 걷기 같은 일정한 리듬으로 움직이는 운동을 하면 뇌에서 세로토닌이 많이 분비가 됩니다. 햇볕을 쐬면서 걷는 것도 세로토닌 분비에 도움을 주며 원인이 되는 스트레스와 피로도 효과적으로 해소할 수 있습니다.

 

 

단, 무리한 운동을 하거나 운동이 의무화 되면 오히려 스트레스가되고 공황장애 증상을 악화시킬 수 있습니다. 하루 30분 정도 즐겁게 느낄 수 있는 운동을 할 수 있었으면 합니다. 공황장애 테스트 결과 의심되는 증상이 많다면 조기에 치료를 받는 것이 좋은데요. 조기에 치료를 시작하면 완치 가능성이 높으며 치료기간도 짧아지게 됩니다. 우울증 등의 후유증의 발병도 막을 수 있습니다.